홍사랑의 ·詩

아픔과 희망

홍 사랑 2021. 10. 21. 08:14

제목/아픔과 희망

글/  메라니


흰 모레 멍석 깔아놓은 백사장
동백 한 그루
그리움 실어 사는 동안
가슴에 보고픔들로 바람입니다

그토록 사랑했던 그대
이유 모를 이별
기억들 잊힘으로 가슴앓이합니다

세월 흐름은 덧없이
일기장 속으로 나의 삶을 가두려 합니다
추억 실어 떠나는 갈증되어
메마르게 숨이 멎는 것 같습니다

사랑도
아픔도
모두를  찬 바람 속으로묻어놓는
짧아져가는 가을 속으로

나는 정말
행복했다고
노래 부르고 싶습니다
그대 내 곁에 있기에

'홍사랑의 ·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계절 사랑  (0) 2021.10.25
낙엽아!  (0) 2021.10.23
다시 한번 사랑을  (0) 2021.10.20
누구니 너희들  (0) 2021.10.19
그 찻집  (0) 2021.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