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사랑의 ·詩

나! 여기 있는데 [1 ]

홍 사랑 2022. 9. 5. 07:01

제목/ 나! 여기 있는데

 

울지 않으려 했는데
두 눈에서 나도  모르게  

슬픈 눈물 떨어지네요


사랑이란 것
아마도 지금까지 몰랐던
느낌 잊을 수 없어요
나! 어떻게 해요?
그대 두고 돌아 설 수 없는데
가면 안 돼요
나 여기 있는데
그대 갈 수 있나요

즐겁던 시간
행복하게  보낸 순간들
여기까지 왔는데
헤어진다는  한 마디
가슴엔  멍든 자리
누가 어루만져줄까?

 

 

'홍사랑의 ·詩'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 여기 있네 [2 ]  (128) 2022.09.05
하고 싶은 말  (0) 2022.09.05
고갯 길  (2) 2022.09.02
엄마라는 이름  (0) 2022.09.01
작은 희망 품으며  (0) 2022.08.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