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사랑의 ·詩

시골 풍경

홍 사랑 2022. 8. 6. 09:23

제목 / 시골 풍경

글/ 홍 사랑

 

꿈속 같은 여름 나기 

시원한 그늘 사이로 구름 떼 달리고

멀리 보이지 안 듯 

아지랑이 하늘 나드리 오르네

 

동리 어구 나이 든 고목엔

텃새 낮잠 들고

돗자리 깔고 누운 동리 어르신

하늘 올려보다 어느새 새우잠드셨네

 

까맣게 타 오르듯

삼복더위에 그늘진 농부 얼굴

구슬땀 범벅되고

아낙은 

새참 담은 대나무 소쿠리 안

맛 낸 향기 입맛 돋우네

시골은 

내 고향 집 평화로움이어라

 

 

'홍사랑의 ·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름다운 시간들  (0) 2022.08.06
그것은 진실이었습니다  (0) 2022.08.06
시골 풍경  (0) 2022.08.06
내가 살아가는 동안  (0) 2022.08.06
나! 떠나고나면  (0) 2022.08.04
춤추는 그날 위하여  (0) 2022.0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