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사랑의 ·詩

바람 따라 놀더니

홍 사랑 2022. 7. 27. 13:40

제목/ 바람 따라 놀더니

글/ 홍 사랑

 

한나절  바람 따라 놀더니
노을 속 잠들고
별 하나 세어보니
그대 모습 그립네

다시 찾아온 사랑 그림자였네

 

세월 따라 함께 떠나더니

되돌아오는 모습 

그립다 하다가 마주친 

내가 살아 숨 쉬는 동안

단 한번 사랑한  그 사람이었네

 

멀고 먼 훗날까지를

서로를 위한 사랑으로

좋은 느낌들 쌓아가는 하루를

이렇게 애타게 하네요

 

바람 따라 놀더니

세월 따라 떠나더니

 

'홍사랑의 ·詩'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복숭아  (0) 2022.07.29
미움  (0) 2022.07.29
하루가 흘러도  (0) 2022.07.25
여름은 흐르고  (0) 2022.07.24
고목과 나  (0) 2022.07.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