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사랑의 ·詩

할일도 하고싶은 일도 남김없이

홍 사랑 2022. 8. 4. 07:47

제목/ 할일도 하고싶은 일도 남김없이

글/ 홍 사랑

 

 

할 일도 다 해보았고
하고 싶은 일도
남김없이 이루었는데
왜? 이리도 슬픈 건지


지난 일 돌아보지 않아도
되는 줄 알고 접었던 거야 

라는 것들이  

이제와  추억이란 걸
미쳐 느끼지 못했던 거야


생가해도 그립기만 해
눈물로 달래 보아도
어쩔 수 없는 흘러간 이야기
슬퍼한다 해도
통곡해도
그날들은 이미 잊힘으로
묻고 싶은거야
흐느낄 뿐이야
다시 한번이라는 희망도 꿈인 거야

'홍사랑의 ·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도  (0) 2022.08.04
슬픈 날 울음이라는 놈과  (0) 2022.08.04
시들어가는 삶의 자리  (0) 2022.08.04
사랑아 !  (0) 2022.08.04
삶의 진저리  (0) 2022.08.04